한 가지 재미있는 사실은 웨일즈 아마추어 럭비 대표팀이 그 자체로 인류의 보편적 가치인 평등을 상징하고 있었다는 점이다. 대부분 퍼블릭 스쿨이나 대학을 나온 엘리트 선수들로 구성된 스코틀랜드나 잉글랜드 럭비 대표팀과 달리 웨일즈 대표팀은 갖가지 계층의 선수들이 뛰고 있었다. 그중에서도 강인한 투지와 체력을 바탕으로 하는 포워드진에는 탄광촌의 아들들이 대거 포함돼 있었다. 많은 노동자 럭비 선수들은 이 경기에서 웨일즈를 위해 땀을 흘렸고, 경기장을 찾은 웨일즈 사람들은 열광했다. 럭비는 영국 대부분 지역에서 상류층의 이미지를 갖고 있었지만 웨일즈에서는 계층 간 사회통합 기제로 작용하고 있었다(Morgan, 2002).   #여친 고양출장샵  완주출장만남 파주출장샵  40대만남 다원블랙박스  한국소녀 맛사지레전드  성탄절 화성출장만남  스타킹 성산대교  맛사지 주문봉사  인제출장샵 나이츠힐링출장마사지  볼륨감넘치는 혀  진안구철장마사지 엉덩이  성복구출장마사지 와콤타블렛  신세계상품권 최절정